영상 시승기

레이싱걸

신차 소식

르노삼성 SM6 유럽모델 탈리스만, 제 70회 칸 국제영화제 의전차 활약 2017-06-02 [ 17일~28일 프랑스 칸 영화제서 월드스타 태우고 레드카펫 밟아 | 칸 영화제 중심가에 부산에서 만든 QM6 전시 ] 르노삼성자동차(대표이사 박동훈)는 SM6의 쌍둥이 모델 탈리스만이 5월 17일부터 28일까지 개최되는 제 70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월드 스타들의 의전차량으로 제공된다고 밝혔다. 영화배우 아담 샌들러, 더스틴 호프만, 제이크 질렌할, 줄리안 무어, 마리옹 꼬띠아르, 윌 스미스 등 세계적인 영화배우들이 탈리스만을 타고 등장해 관람객들의 시선을 모았다. 탈리스만은 지난해부터 칸 영화제의 공식 의전차량으로 선정돼 매끄럽고 우아한 디자인, 고급스러운 인테리어, 넓은 내부 공간으로 호평을 받은 바 있다. 국내 중형차 시장 판도를 바꾼 SM6처럼 탈리스만 역시 시장 진입 1년만에 프랑스 D-세그먼트 시장에서 2위를 차지하는 등 큰 인기를 모으고 있다. 르노그룹은 1983년부터 34년 동안 칸 국제영화제의 공식 파트너사로 활약하고 있으며 올 행사에는 탈리스만 120대 외에도 에스파스 170대, 트래픽 20대 총 330대를 의전과 지원차량으로 협찬했다. 또한 행사장 중심거리인 크루아제트(Croisette) 거리에 부산에서 만든 르노삼성 QM6 쌍둥이 모델 꼴레오스 두 대가 전시됐다. 또 다음 달 국내 출시 예정인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의 일반 시승도 이뤄져 칸 영화제의 참관객들이 르노의 차량을 다각도로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다. 

내차 소개

주간 인기 순위

포토존

CAN - 실시간 라이브 캔티비에서 즐기는 캔티비 라이브 방송! 음방! 먹방! 꿀잼방송국. CAN - 다시보는 감동 캔티비에서 즐기는 캔티비 라이브 방송! 음방! 먹방! 꿀잼방송국.